관리 메뉴

키스세븐

킬러들의 수다 결말 줄거리 - 원빈 첫 출연 범죄 코미디 영화 본문

영화 사전

킬러들의 수다 결말 줄거리 - 원빈 첫 출연 범죄 코미디 영화

키스 키스세븐 2019. 4. 28. 18:36
공유하기 링크
필요하면 공유하세요 ^^
이 블로그를 북마크 하세요! 좋은 정보가 계속 이어집니다.

[킬러들의 수다 결말 줄거리 - 원빈 첫 출연 범죄 코미디 영화] 


한국에서는 불가능한 일이지만, 외국 영화처럼 킬러들이 존재한다면? 그런데 인간적인 킬러들이라면? 이것이 이 영화를 볼 전제 조건입니다. 한국에서의 폭발물, 총기 사용이 황당하다고 생각하면 보는 재미가 없으니 말입니다. 그런데 영화가 너무 가벼워서 그저 범죄 코미디 영화로 멈추었기에 큰 여운을 주지는 못합니다. 

당시 가장 잘 나간다는 배우들을 섭외했던 이 영화는 2001년 장진 감독이 제작했습니다. 신현준, 정재영, 신하균, 원빈이 주연을 맡았습니다. 인기 배우 원빈이 처음으로 출연한 영화이기도 합니다. (이 글은 킬러들의 수다 결말, 줄거리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영화 킬러들의 수다 줄거리 - 전문 암살자들 


영화 킬러들의 수다 줄거리는 상연(신현준), 정우(신하균), 재영(정재영), 하연(원빈) 네 명의 킬러가 살아가는 모습을 그리고 있습니다. 이들은 받은 의뢰의 성공률이 100%인 실력 있는 킬러들입니다. 영화 초기에 시내 한 복판에서 폭발 암살 장면이 나오는데, 여유 있게 성공시키는 실력을 보여줍니다. 

상연은 킬러 그룹의 리더이고 신하균은 폭약물 전문가로 나옵니다. 또한 사격 전문가 정재영과 컴퓨터 전문가 원빈도 있습니다. 


사진: 장진 감독의 2001년 킬러들의 수다 영화 포스터(장진 감독의 2001년 킬러들의 수다 영화 포스터 [킬러들의 수다 결말 줄거리 원빈 첫 영화 범죄코미디] / ⓒ 장진)


그런데, 이 킬러들은 그저 멋있는 정도가 아니라 인간적이고 웃기기까지 합니다. 

의뢰가 들어오면 상담을 하고 죽일만한 사람인지 회의를 하며, 계약서를 쓰고 학생에게는 할인까지 해 줍니다. 실제 법적으로 불가능한 일이지만 말입니다. 킬러들의 수다 결말도 유쾌한 엔딩을 보여줍니다. 대신 한 번 일을 맡으면 의뢰자가 원하는 날짜, 그 시간에 원하는 방식으로 반드시 암살을 성공시킵니다.



장면이 바뀌고 킬러들의 수다 줄거리는 호송차량의 범인을 보여 줍니다. 그는 범죄조직을 일망타진할 수 있는 증인이며 조검사가 잡아서 경찰이 호송 중이었습니다. 그런데 이 용의자가 암살을 당합니다. 이를 조사하던 조검사는 상대가 놀라운 솜씨를 가진 전문 킬러임을 알아챕니다. 

조검사(정진영)도 비상한 머리를 가진 검사였는데, 드디어 킬러와의 인연이 시작되는 것입니다. 한편 킬러들에게는 끊임없이 의뢰가 들어오고... 


사진: 당시 유행하던 홍콩 느와르 킬러 영화 같은 장면(당시 유행하던 홍콩 느와르 킬러 영화 같은 장면 [킬러들의 수다 줄거리 결말 원빈 첫 영화 범죄코미디] / ⓒ 지미향, 강우석)


어느 날, 남편이 임산부를 죽여 달라는 의뢰가 들어옵니다. 킬러들은 당황해서 회의를 합니다. 그중에서 가장 크게 반대하는 사람은 정우입니다. 그는 의외로 감성적인 킬러이며 사랑하는 여인을 암살해 달라는 의뢰가 들어왔을 때 큰 갈등을 겪는 모습도 나옵니다. 

결국 이들은 의뢰를 거절하기로 결정합니다. 이들을 뒤쫓던 조검사도 그 남편을 찾아가서 킬러를 조사합니다. 그러다가 킬러들에게 의외의 양심을 느끼는데, 이것은 킬러들의 수다 결말의 복선입니다. 




킬러들의 수다 결말 - 감성의 암살자들 


그리고 킬러들의 수다 줄거리에는 또 한 명의 인물이 추가됩니다. 여고생(공효진)이 의뢰를 하러 왔다가 이들과 친해지는 것입니다. 사실 그녀가 의뢰하려던 사람은 학교 영어 선생님이었습니다. 강간한 그를 혼내 달라는 부탁을 하러 왔었습니다. 

한편 4명의 킬러들이 모두 반한 여인도 있습니다. 그녀는 바로 TV의 아나운서... 멋있는 듯 범죄를 저지르지만 천진난만한 장면도 보여주기 때문에 킬러 영화임에도 불구하고 유머를 줍니다.

사진: TV 아나운서의 미모에 빠져 들은 네 명의 킬러(TV 아나운서의 미모에 빠져 들은 네 명의 킬러 [킬러들의 수다 결말 줄거리 원빈 첫 영화 범죄코미디] / ⓒ 필름있수다)


그러다가 또 의뢰가 들어오는데, 공개적인 공연에서 배우를 죽여야 하는 것이었습니다. 영리한 조검사는 정보를 알아내서 경비를 강화하고 방어준비를 합니다. 

그러나 킬러들은 망설입니다. 하지만 결국 오영란의 의뢰였기에 결심을 합니다. 오영란이 바로 그들의 우상인 아름다운 TV 아나운서입니다. 이들은 주차장 폭발사고로 경찰의 신경을 돌려놓고는 공연 중의 배우를 암살합니다. 헴릿 공연 중 죽어야 할 타이밍에 정확히 총을 쏩니다. 




영화 킬러들의 수다 결말에 다가가자 상연(신현준)과 조검사(정진영)가 만나는 장면이 나옵니다. 처음엔 쫓고 쫓는 추격전을 벌였습니다. 그러다가 상연이 잡히는데, 조검사는 그를 잡지 않고 어깨에 총알만 한 방만 쏘고는 풀어줍니다. 킬러들의 수다 줄거리는 의문이 생깁니다. 왜 그냥 놔줬을까... 

집에 도착해 치료를 받는 상연에게서 나온 총알을 보고 3명의 동료는 흥분합니다. 탁문배라는 작자의 것이었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탁문배를 죽이러 갑니다. 

[저작권법 표시] 이 글의 원본: 키스세븐(www.kiss7.kr)


사진: 결말에서도 붙잡히지 않고 계속 킬러를 하는 네 명(결말에서도 붙잡히지 않고 계속 킬러를 하는 네 명 [킬러들의 수다 줄거리 결말 원빈 첫 영화 범죄코미디] / ⓒ 시네마 서비스)


상연은 다시 조검사를 찾아갑니다. 자수를 하겠다며 궁금증을 풀어달라고 합니다. 그러나 조검사는 그를 잡아넣지 않습니다. 신현준(상연)은 잡혀 들어가기 위해서 총을 쏘며 난리를 치지만, 조검사는 부서진 기물의 가격을 계산하며 모른 척합니다. 결국 구속되지 못하고 다시 나오는데... 

사실 이 장면은 조검사가 킬러의 존재를 인정하는 장면입니다. 킬러들의 수다 결말에서 탁문배를 죽이게 한 것도 조검사였으며, 나쁜 자들을 법보다 더 제대로 처벌할 수 있다고 생각하게 된 것입니다. 마지막도 계속 킬러 생활을 하는 것으로 끝납니다.



키스세븐지식은 키스세븐과 그룹 사이트입니다.

아래로 더 내려 가 보세요!

혹시 읽을만한 것이 또 있을지도 모르잖아요? ^^

이 블로그를 북마크 하세요! 좋은 정보가 계속 이어집니다.
http://kiss7.tistory.com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