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키스세븐

하든지가 맞나, 하던지가 맞나? - 든지, 던지의 뜻과 던지, 든지의 구별 방법 본문

유용한 지식 칼럼/언어-의미

하든지가 맞나, 하던지가 맞나? - 든지, 던지의 뜻과 던지, 든지의 구별 방법

키스 키스세븐 2015. 3. 15. 12:00
공유하기 링크
필요하면 공유하세요 ^^
이 블로그를 북마크 하세요! 좋은 정보가 계속 이어집니다.

[하든지가 맞나, 하던지가 맞나? - 든지, 던지의 뜻과 던지, 든지의 구별 방법] 




생각보다 많이 헷갈리는 맞춤법 던지, 든지 


결론부터 말하자면, 핵심은 과거에 대한 회상인지 선택의 의미인지에 있습니다. 



"그렇게 하든지 말든지", "그렇게 하던지 말던지" 

어떤 말이 옳을까요? 

"얼마나 아팠든지", "얼마나 아팠던지" 

이것은 어떤 말이 옳을까요? 


첫 번째 것은 "하든지 말든지"가 맞고 두 번째는 "아팠던지"가 맞습니다. 

든지, 던지는 생각보다 헷갈리는 우리말인데 발음이 비슷하다 보니 잘 못 쓰는 경우가 많습니다. 









"든지"는 선택할 때 사용하는 보조사 


든지, 던지 중에서 든지를 먼저 설명합니다. 

하든지 말든지, 먹든지 안 먹든지, 가든지 오든지 등등의 예문에서 보는 것처럼 든지는 둘 중에서 무엇을 하든 상관없는 상황에서 사용합니다. 


"하든가 말든가"처럼 "지"를 "가"로 바꿔서 사용해도 마찬가지 입니다. 

던지와 비교했을 때, 마음대로 하라는 선택의 의미가 강한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하든가에서 "하다", 가든지에서 "가다" 등은 움직임을 나타내는 동사입니다. 든지는 동사의 뒤에 붙어서 동사의 활용을 돕는 보조사 역할을 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던지에도 동사가 붙으므로 동사가 구별의 기준이 될 수는 없습니다. 


그러므로 든지, 던지의 구별에서 말의 내용이 선택하는 것이라면 든지를 쓰면 됩니다. 

축약형으로 "그러든지~"라고만 하더라도 결국은 그러든지 말든지의 의미이므로 선택형으로 보고 든지, 던지 중에서 든지를 쓰면 됩니다. 


예문) 

뭐든지 알아서 하세요. : 아무거나 선택해도 될 때 

언제든지 서비스합니다 : 아무 때나 선택해도 될 때 

가든지 말든지 해 : 가는 것과 안 가는 것을 선택해도 될 때 

그는 잔소리하든지 했다 : 잔소리든 뭐든 아무거나 할 때 









"던지"는 과거의 일을 전하는 연결어미 


이번엔 던지, 든지 중에서 던지를 설명합니다. 

"얼마나 예쁘던지"처럼 과거의 어떤 것을 전달하기 위해서 사용할 때는 던지를 사용합니다. 


이 던지는 대체로 그 이후에 전달할 주 내용이 따라 옵니다. 

"얼마나 예쁘던지 사진이 잘 나왔다"처럼 이후에 나오는 상황의 이유를 설명하는 말로 많이 쓰입니다. 


특히 던지는 그냥 과거만 말하는 것이 아니라 그것을 전달할 때 사용합니다. 뒤에 딱히 설명이 없더라도 던지가 붙으면 과거에 이러이러했었다는 내용을 전달하는 특징이 있습니다. 

그러므로 과거의 이유를 붙일 때에는 던지, 든지 중에서 던지를 사용해야 하는 것입니다.


예문) 

얼마나 힘들었던지! : 매우 피곤했던 상황을 설명할 때 

슬펐던지 울어버렸다 : 과거에 운 상황을 설명 할 때 

돈을 왜 썼던지... : 이후에 오는 후회의 이유를 설명할 때 

 


위와 같이 든지, 던지를 쓰는 과정에 헷갈린다고 생각되면 앞뒤의 말을 보면 쉽게 판단할 수 있습니다. 뭘 해도 괜찮다는 의미인지, 이미 일어난 일에 대한 전달인지를 생각해 보면 던지, 든지의 쓰임이 생각날 것입니다. 

[저작권법 표시] 이 글의 원본: 키스세븐(www.kiss7.kr)

특히 으, 어 발음이 비슷하게 발음되는 지역이나 개인의 경우 이런 헷갈림이 발생할 수 있으니 발음에 의해 쓰지 않으려고 주의한다면 든지, 던지의 활용이 아주 쉬워질 것입니다. 


★ 이 정보가 도움이 된다면 아래의 공감을 부탁드립니다! ^^
(로그인 필요없음)



키스세븐지식은 키스세븐과 그룹 사이트입니다.

아래로 더 내려 가 보세요!

혹시 읽을만한 것이 또 있을지도 모르잖아요? ^^

이 블로그를 북마크 하세요! 좋은 정보가 계속 이어집니다.
http://kiss7.tistory.com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