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키스세븐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순위 조작 논란 정리 본문

시사 따라잡기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순위 조작 논란 정리

키스 키스세븐 2020. 1. 4. 21:00
공유하기 링크
필요하면 공유하세요 ^^
이 블로그를 북마크 하세요! 좋은 정보가 계속 이어집니다.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순위 조작 논란 정리]

박경의 SNS이후 가요계의 음원 사재기 조작 논란 정리와 뜻



음원 사재기가 가수 박경의 SNS 때문에 다시 조작 논란에 휘말렸기에 정리합니다. 일종의 사재기 의혹을 제기한 셈이 되어 버린 것입니다. 어떤 곡들은 모든 음원 사이트에서 서서히 음원 순위가 오르지 않고 특정 사이트를 중심으로 급격히 상승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노래방 등의 일반인 인기는 적은데 이렇게 순위만 급격히 오른다면 의심할 수밖에 없습니다.

음원 사재기 뜻은 이렇듯 누군가가 가요 순위를 조작하는 형태를 말하지만 단속이 쉽지 않다고 합니다. 아래는 음원 사재기란 이슈에 대하여 언론에서 조사한 것들을 다시 정리한 내용입니다. 실제 기사는 링크에 있습니다.




이 블로그는 "심심할 때 잡지처럼 읽는 지식"이라는 목적으로 운영됩니다. 즐겨찾기(북마크) 해 놓으면 심심할 때 좋습니다. 



음원 사재기 뜻과 가수 박경

가요 음원을 누군가가 사재기하는 이유는 분명합니다. 무명 가수를 짧은 기간에 스타로 만들려고 하거나 인기 가수가 새 곡을 냈을 때 순위 안에도 못 드는 낭패를 막으려는 것입니다. 여기에는 좋아하는 가수를 띄우기 위한 '팬덤(열성 팬들)' 작전도 있고, 컴퓨터 매크로 프로그램을 이용한 업체 작전도 있습니다. 팬덤은 법적으로 위법인지를 가르기가 애매하지만 업체가 한다면 법적으로도 불법이 맞습니다. 하지만 어떤 경우든 꼼수라는 것은 같습니다.


사진: 음반 사재기는 순위 차트 조작으로 번졌다(음반 사재기는 순위 차트 조작으로 번졌다 [가수 박경 음원 사재기 뜻 순위 조작 논란 정리] / ⓒ jarmoluk)


'음악진흥법'에 의하면, 순위를 조작해서 시장을 어지럽히는 행위는 2년 이하의 징역,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의 불법입니다. 그러나 문제는 이를 입증하기가 쉽지 않다는 것입니다. 이미 과거에 문체부와 검찰이 조사했었지만 증거 불충분으로 수사가 제대로 되지 못했습니다. 사실 신고도 몇 번 없었고 입증도 못 했으니 거의 수사가 없었던 것과 다름없습니다. 그런데 음원 사재기를 가수 박경이 SNS에 폭로하면서 대중의 관심이 폭발했습니다.



가수 박경은 그룹 블락비(Block B)의 멤버입니다. 그는 트위터에 사재기를 언급하며 가요 차트 조작 의혹을 부풀렸습니다.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처럼, 장덕철처럼, 황인욱처럼 사재기 좀 하고 싶다." 이것이 그가 올린 글입니다. 지금은 SNS에서 이 글이 삭제되었고 소속사 측에서도 공식 사과를 했지만, 래퍼 마미손도 음원 사재기를 저격하는 곡을 발표해서 논란이 증폭되었습니다. 음원 사재기 뜻은 음원을 사거나 재생을 많이 시켜서 순위를 올린 후, 대중의 관심을 끌어모아 음원이 더 많이 팔리게 만드는 수법입니다.

사진: 블락비 박경의 SNS로 일파만파된 연예계(블락비 박경의 SNS로 일파만파된 연예계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순위 조작 논란 정리] / ⓒ donga.com)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 블락비 박경, 음원 사재기 저격 (http://www.donga.com/news/article/all/20191124/98507146/2​)

이에, 음원 사재기 가수로 언급된 바이브 등은 박경과 소속사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하려는 중입니다. 이들 가수와 소속사는 사재기 의혹을 부인하며 억울하다고 합니다. 누군가 실질적인 관계자가 불법 사재기 실태를 더 폭로한다면 수사가 진행되겠지만, 그래 봐야 가수들끼리 서로 고소하는 진흙탕 싸움만 벌어지는 것이 문제입니다. 실질적으로 지금까지 실제 사재기 업체가 고소된 적은 없습니다. 지난 7월에도 수사가 있었지만 혐의없음으로 종결되었다고 합니다.

사진: 바이브, 송하예, 임재현, 전상근, 장덕철, 황인욱 등은 억울하다는 주장이다(바이브, 송하예, 임재현, 전상근, 장덕철, 황인욱 등은 억울하다는 주장이다 [순위 조작 논란 정리 음원 사재기 뜻 가수 박경] / ⓒ chosun.com)


바이브, '음원 사재기 의혹 트윗' 박경 고소.."범죄행위 저지른 적 없다" (https://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11/27/2019112702751.html​)

음원 사재기, 가수의 분노

돈이 없어서 사재기도 못 한다는 반론에도 불구하고, 그룹 시나위의 신대철은 "일종의 문턱 값이 존재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바른음원협동조합의 이사장을 맡고 있는데, 음원 사재기는 항상 있었지만 실체를 알 수 없어서 모른 척해 왔을 뿐이라고 한 것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그저 '바이럴 마케팅'의 하나라고 가볍게 여기지만, 무명 가수 뿐 아니라 톱스타에게도 넓게 퍼진 현실인 것입니다. 중요한 것은, 해당 음원 회사들이 데이터를 공개하지 않기 때문에 확인이 불가능하다는 것입니다.

사진: 가요계에서는 예전부터 있던 소문이다(가요계에서는 예전부터 있던 소문이다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순위 조작 논란 정리] / ⓒ ytn.co.kr)


음원사재기 실제 있나? 시나위 신대철 "일종의 '문턱 값' 존재한다" (https://www.ytn.co.kr/_ln/0103_201912042024537340​)

또 다른 인터뷰에서 가수 이승환도 그것이 사실이라고 말합니다. 그는 직접 제의를 받은 적이 있다고 공개했는데, 음반 업계에는 가요 순위 조작을 하는 브로커가 소문나 있는 상태라고 했습니다. 그에게도 측근을 통해 제의가 있었으며 몇억 대의 돈을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음원 사재기 뜻이 음원을 사는 것 뿐만 아니라 재생 플레이를 포함하는 것이므로 매우 비싼 댓가를 요구하는 것입니다.

사진: 이승환, 성시경 등은 차트 조작 제의를 거절했다(이승환, 성시경 등은 차트 조작 제의를 거절했다 [음원 사재기 가수 박경 뜻 순위 조작 논란 정리] / ⓒ hankyung.com)


이승환 사재기 언급 "순위 올려주겠다며 억대 금액 제시" (https://www.hankyung.com/news/article/2019113033665​)


한편 성시경에게도 그런 제의가 있었는데, 브로커는 겉으로는 마케팅 업체인 척하면서 제의를 한다고 합니다. 박경 외에도 김간지, 마미손, 성시경 등이 문제점을 꼬집은 것입니다. 그 브로커는 사재기 전산 작업을 하는 업체와 연결해 주는 활동을 하며, 1만 대가 넘는 컴퓨터로 음원을 사거나 듣기 버튼을 눌러 주겠다는 제의를 합니다. 요즘은 불법 사재기 추적을 속이는 방법까지 등장해서 단속도 어렵습니다. 여기에 팬덤들의 자발적 순위조작까지 겹치면 단속은 무용지물이 됩니다.




음원 브로커의 인터뷰에 의하면, 이렇게 순위가 올라서 이익이 생긴 것을 3대7의 비율로 분배한다고 합니다. 커버곡 전문의 유튜버도 연결해 주는데, 50만 원부터 2백만 원까지 금액도 다양합니다. 이들은 새 곡 발표 전에 미리 유튜버를 연습시켜 준비하고 음원이 발매되면 영상을 업로드하고 있습니다. 어떤 가수는 이런 간섭에 의해 8대2로 수익분배가 뒤집히는 경우도 있다고 말합니다.

사진: 실제 기획자의 인터뷰, 브로커 진실(실제 기획자의 인터뷰, 브로커 진실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순위 조작 논란 정리] / ⓒ asiae.co.kr)


"음원 사재기 브로커를 만났습니다"..기획자의 고백 [인터뷰] (http://tvdaily.asiae.co.kr/read.php3?aid=15748366171510148010​)

음반 제작사 이동수 대표는 3년 전에 바이럴 마케팅 업체로부터 불법 사재기를 제안 받았다고 했습니다. 그의 인터뷰에 의하면, 이를 거절했더니 난데없이 평점 테러와 악플 세례가 이어졌다고 합니다. 아이디를 추적한 끝에 그 마케팅 업체를 알아냈고, 추궁을 하자 그 업체도 인정하며 홍보로 보상하겠다고 했다는 것입니다. 현재 그 마케팅 회사는 음반기획사를 차렸다고 합니다. 음원 순위를 마케팅 업체가 좀 더 직접적으로 공격할 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사진: 음반기획사를 차린 바이럴 마케팅 회사(음반기획사를 차린 바이럴 마케팅 회사 [가수 박경 음원 사재기 순위 조작 뜻 논란 정리] / ⓒ kookje.co.kr)


1년 전 올라온 음원 사재기 폭로글 재조명 “바이럴 업체가 음반기획사도 차려” (http://www.kookje.co.kr/news2011/asp/newsbody.asp?code=0500&key=20191129.99099013205​)


가요 순위 조작, 해결 방법은?

대부분의 사람들은 음원 사재기 가수들을 안다고 해도 업체까지 밝히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봅니다. 일단 문체부에 강제 수사권이 없고, 검찰 고발에서는 증거불충분인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음원 사재기란 뜻은 컴퓨터 프로그램을 이용해서 음원을 다운받고 재생을 반복해서 순위를 올리는 행위입니다. 그러나 벌써 10년이 넘도록 알면서도 쉬쉬해 온 일이라는 의견도 있습니다. 즉, 이미 알 사람은 다 아는 얘기였지만 가수 박경이 SNS에 언급하면서 물 위로 떠오른 사건이라는 말입니다.

사진: 제대로 수사하기 힘든 박경 SNS 논란 정리(제대로 수사하기 힘든 박경 SNS 논란 정리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순위 조작 논란 정리] / ⓒ ytn.co.kr)


[뉴있저] 박경 '음원 사재기 의혹' 제기...법적 공방 확산 (https://www.ytn.co.kr/_ln/0106_201911272032028981​)

박경이 음원 사재기 가수로 바이브, 송하예, 임재현, 전상근, 장덕철, 황인욱 등 실명을 거론한 것은 법적인 다툼으로 번질 우려가 큽니다. 물론 이들이 사재기를 했다는 증거는 아직 없습니다. 그러나 전직 연예기획사의 간부가 견적서를 공개하면서, 그들이 아니라면 다른 가수라도 이런 일을 했을 수가 있다는 의혹은 계속됐습니다. 예를 들자면, 급상승 검색어 10위 이내에 드는 조건으로 500만 원을 요구했던 일도 있었다고 합니다. 그러나 불법인 사재기와 합법인 SNS 마케팅이 동시에 진행되면 구분하기가 어렵다고 합니다.  [저작권법 표시] 이 글의 원본: 키스세븐(www.kiss7.kr)

사진: 가요 순위 조작을 바로잡으려면...(가요 순위 조작을 바로잡으려면... [순위 조작 논란 정리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 ⓒ sbs.co.kr)


[사실은] 생각보다 잡기 힘든 음원 사재기, '이것' 때문?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568186​)

이렇게 음원 사재기로 순위조작을 하는 것을 막으려면 우리도 미국의 빌보드나 일본의 오리콘처럼 공식 순위 차트가 있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있습니다. 현재 한국의 문제점이 발생하는 것은 가요 순위를 각 음원 판매 사이트가 집계하기 때문입니다. 즉 객관성, 독립성이 인정되어 권위를 가진 공식 차트는 전체 음악 시장을 통한 통계가 가능하지만, 사기업은 자체 사이트 내부의 자료로만 순위를 만들기 때문에 차트 조작이 가능해진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팬덤들이 응원하는 가수만 연속으로 순위를 높인다는 단점까지 가지고 있습니다.




물론 음원 사이트에서도 이런 문제를 다 알고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고쳐지지 않는 것은 사이트 관계자의 말 한마디로 모든 이유가 다 드러납니다. "지금도 잘 먹고 살고 있는데 왜 개혁하나?" ... 결국은 바른 소비자가 나서지 않으면 고쳐지지 않을 문제입니다.

사진: 음원사이트 사재기 논란을 끝내는 방법(음원사이트 사재기 논란을 끝내는 방법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순위 조작 논란 정리] / ⓒ donga.com)


[김작가의 음담악담(音談樂談)] 음원사이트 사재기 논란 끝장내는 방법 (https://news.v.daum.net/v/20191209100216515?f=p​)


[음원 사재기 뜻 - 가수 박경 순위 조작 논란 정리]​

키스세븐지식은 키스세븐과 그룹 사이트입니다.

아래로 더 내려 가 보세요!

혹시 읽을만한 것이 또 있을지도 모르잖아요? ^^

이 블로그를 북마크 하세요! 좋은 정보가 계속 이어집니다.
http://kiss7.tistory.com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