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키스세븐

꿈해몽풀이, 꿈해몽의 방법 - 돼지꿈, 배설물꿈, 나는 꿈, 이빨꿈, 저승꿈 등 본문

유용한 지식 칼럼

꿈해몽풀이, 꿈해몽의 방법 - 돼지꿈, 배설물꿈, 나는 꿈, 이빨꿈, 저승꿈 등

키스 키스세븐 2015. 7. 20. 11:00
공유하기 링크
필요하면 공유하세요 ^^
이 블로그를 북마크 하세요! 좋은 정보가 계속 이어집니다.

[꿈해몽풀이, 꿈해몽의 방법 - 돼지꿈, 배설물꿈, 나는 꿈, 이빨꿈, 저승꿈 등] 




미신적인 것이다, 아니다 말도 많지만 주위에 보면 기막히게 꿈해몽을 잘하는 사람이 가끔 있습니다. 상징성을 이해하여 꿈해몽풀이를 잘하는 것일 수도 있지만, 이는 대체로 상대를 이해하는 직관력이 높은 사람이라고 생각됩니다. 상대의 상황을 잘 이해하기 때문에 잘 맞는 꿈해몽풀이를 하는 것입니다. 

이렇듯 꿈해몽은 일률적인 잣대가 있는 것이 아니라 그때그때 알맞은 해석이 있어야 합니다. 또 알아둘 것은, 꿈해몽풀이에도 나름의 상징되는 여러 가지가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꿈해몽을 잘 풀이하는 사람은 직관력과 상징성을 적절히 잘 이용한 해몽을 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꿈마다 있는 상징, 알면 꿈해몽이 쉬워진다 


꿈해몽의 상징성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꿈해몽풀이 중에는 너무나 상징성이 강해서 꿈해몽이 다 비슷하게 해석되는 꿈들도 있습니다. 사람마다의 상황보다는 상징성 그 자체로 꿈해몽이 풀이되는 경우입니다. 

꿈해몽풀이에서 좋은 꿈이라고 대표되는 돼지꿈부터, 안 좋은 꿈인 이빨이 빠지는 꿈, 서류가 잘못 됐다며 군대에 다시 끌려가는 꿈, 하늘을 나는 꿈 등 꿈의 종류는 많습니다. 

이렇게 대표적인 상징들은 일정한 공통점이 있는 꿈들이므로 꿈해몽풀이를 할 때도 비슷한 해석이 나옵니다. 그래서 무료 꿈해몽 풀이 사이트를 방문해 보면 꿈에 나오는 주제별로 분류가 되어 있는 것을 볼 수가 있습니다. 



(꿈에 나오는 것들은 모두 상징의 일부분들일 뿐이다 / 출처: wikimedia.org)





돼지꿈은 왜 좋은 꿈일까? 

보통 돼지꿈은 좋다고 꿈해몽이 풀이됩니다. 수천 년 동안 인류에게 가축은 먹고 사는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이었습니다. 그 중에서도 돼지는 중요한 식량 수단이었고 물질이 풍요해지기 이전에는 돼지를 갖는 것 자체가 재산이었습니다. 그러므로 인간의 오랜 무의식 때문에 돼지꿈을 꾸면 재물을 얻는 꿈이라고 풀이됩니다. 

하지만 현대에 이르러 신세대 중에는 돼지를 실제로 한 번도 못 보고 자란 이들도 있습니다. 그렇다면 이들에게도 돼지꿈이 재물꿈일지는 앞으로 연구해 볼 과제가 되겠습니다. 


알몸꿈은 부끄러운 게 아니다 

꿈 중에는 부끄러운 꿈도 있습니다. 알몸으로 돌아다닌다거나 남에게 성기를 들키게 되는 꿈, 배설물을 들키는 꿈 등입니다. 하지만 이것은 길몽으로 꿈해몽풀이가 됩니다. 

가장 부끄러운 모습마저 보이게 되는 꿈은 역으로 부끄러운 모습마저 당당하게 보일 수 있는 상황이라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러므로 이런 꿈은 자신의 작품이나 업무, 현재 하고 있는 일이 자랑스러워지는 꿈인 것입니다. 

김유신의 첫째 여동생이 소변을 봤는데 시내가 소변에 잠길 정도였던 꿈을 꾸고 부끄러워했다는 유명한 일화가 있습니다. 그 얘기를 들은 둘째 여동생이 그 꿈을 사서 결국은 김춘추의 부인이 되어 신라의 왕비에 오른 일화도 그런 의미입니다. 



(상대를 이해하는 사람이 꿈해몽도 잘 한다 / 출처: deviantart.net)


하늘을 나는 꿈은 불안감의 꿈이다 

성장기 때 가장 많이 꾸는 꿈으로 하늘을 나는 꿈이 있습니다. 

하늘을 나는 꿈은 대체로 현실의 억압에서의 탈출, 미래에 대한 불안감 등을 나타낸다고 꿈해몽풀이를 합니다. 하늘을 나는 동안 느껴지는 감정은 자유, 신기함, 떨어질까봐 느끼는 불안감입니다. 실제로 떨어지는 꿈을 꾸면 기분이 썩 좋지는 않지만 스스로 용기를 가져야 하는 꿈입니다. 

새끼 새의 첫비행은 아무도 도와주지 않습니다. 즉 인간에게도 그것은 독립을 의미합니다. 독립은 부모로부터의 속박에서 자유를 주기도 하지만 혼자서도 잘 할 수 있을까하는 불안감도 주기 때문에 그 상징성이 하늘을 난다는 이미지로 나타납니다. 


남자들의 스트레스, 군대에 또 가라는 꿈 

나이가 더 들어서 남자들이 많이 꾸는 꿈 중에 군대에 다시 가야 한다는 꿈이 있습니다. 갑자기 서류가 잘못 되어서 다시 군대에 가야한다는 황당한 꿈이지만 많은 남자들이 이런 꿈을 꿉니다. 

어떤 여자들은 군대가 뭐 그리 대수냐는 반응도 하지만, 남자에게는 이렇듯 무의식을 지배할 정도로 큰 스트레스를 주는 것이 군 입대입니다. 

사회와의 단절과 군 고참이 주는 스트레스를 경험한 이후 그것이 무의식에 잠재되었다가, 사회생활의 불안감을 느낄 때 상징성이 중첩되어 과거의 일을 다시 꿈으로 만나게 되는 것으로 꿈해몽풀이를 할 수 있겠습니다. 

새로운 일에 대한 불안감, 과거의 일에 대한 스트레스는 뇌의 착각으로 인해 상징성이 중첩되기도 합니다. 



(꿈은 역사 이래 아주 오랜 시간 동안의 인간 심리가 들어 있다)


이빨이 빠지는 꿈, 이빨이 부러지는 꿈 

보통 흉몽으로 치는 꿈해몽중에는 이빨이 빠지거나 부러지는 꿈이 있습니다. 

원시인 시대부터 잠재된 상징성에서, 입은 먹는다는 생존의 상징이고 이빨은 그것을 수행하는 도구입니다. 즉 이빨은 먹거리를 해결해 주는 부모와 같은 상징성을 가지게 됩니다. 그러므로 이빨에 문제가 생기는 꿈은 대체로 조상이나 부모, 가족에게 안 좋은 일이 일어나는 것으로 해석됩니다. 

그러나 현대가 되어 사회적 영향이 복잡해지면서 이것은 직장, 업무, 재산에 대한 꿈으로도 나타나게 되었습니다. 이것들 역시 먹고 사는 도구라는 공통점을 가집니다. 역시나 흉몽이지만 이제는 하는 일이 잘 되지 않는다는 의미로도 생각해 보아야 합니다. 

단, 오래 앓던 이가 빠지는 것은 오히려 막힌 일이 풀리는 것이니 길몽이라고 하겠습니다. 


죽음은 흉몽이 아닌 길몽이다 

죽음이라는 것도 역시 상징성을 가지고 꿈해몽풀이를 해야 한다고 합니다. 

죽음이라는 것은 현재와의 이별이기도 하지만 저승이라는 새로운 세계로 나아가는 순간이기도 합니다. 그러므로 죽는 꿈은 새로운 일이나 현재 일의 성취, 결말의 만족도 등을 상징하게 됩니다. 

죽을 때 새빨간 피를 튀며 죽는 것은 이름을 널리 알릴 정도로 성공을 하는 것이며 목이 잘리고 총알을 맞아 죽는 것은 남의 도움을 받아 성공을 하는 것이라고 해석됩니다. 

큰 성공이 아니라 현재 진행하고 있는 일의 좋은 끝마무리라고 생각해도 되므로 길몽이라고 하겠습니다. 

이성계가 관을 세 개나 등에 매고 가는 꿈을 꾸고 불쾌해하자 그 형상은 왕(王)자이므로 왕이 될 길몽이라고 풀이된 일화도 유명합니다. 



(꿈의 상징성은 매우 신기한 무의식의 현상이기도 하다)






꿈해몽, 비결은 상징성 이해와 상대에 대한 이해 


이상에서 보듯이 꿈은 보이는 그 자체가 아니라 상징성입니다. 그러므로 꿈해몽을 잘하고 싶다면 수많은 상징성들에 대해 미리 알아야 할 것입니다. 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꿈은 미래를 예언하는 것이 아닙니다. 마음속에 잠재했던 생각들이 잠에 들면 수면 위로 고개를 내미는 것입니다. 다만 뇌의 착각에 의해 그것이 드라마처럼 다른 연기자를 통해 상징으로 나타나는 것입니다. 꿈이 미래를 맞추는 것은 이미 그렇게 될 인과관계를 느낀 것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즉, 꿈은 무의식에서 느끼는 것들이므로 자기도 몰랐던 자신의 마음을 다스리는데 꿈해몽이 사용되어야 할 것입니다. 미래에 일어날 일에 대해 불안에 떠는 것이 목적이 아닙니다. 

꿈해몽이 사람마다 다르게 풀이되어야 하는 것은 각자가 처한 현실과 마음의 느낌이 다 다르기 때문이므로, 그 사람의 처한 현실이 어떠한가를 깊이 이해할수록 꿈해몽풀이가 잘 맞게 됩니다. 

[저작권법 표시] 이 글의 원본: 키스세븐(www.kiss7.kr)

결국 꿈해몽이란 자신을 이해하는 도구이며 인과관계를 다시 생각해 보는 시간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 이 정보가 도움이 된다면 아래의 공감을 부탁드립니다! ^^
(로그인 필요없음)


키스세븐지식은 키스세븐과 그룹 사이트입니다.

아래로 더 내려 가 보세요!

혹시 읽을만한 것이 또 있을지도 모르잖아요? ^^

이 블로그를 북마크 하세요! 좋은 정보가 계속 이어집니다.
http://kiss7.tistory.com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