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키스세븐

인도 타지마할 뜻과 무굴제국 샤 자한 - 세계 7대 불가사의 본문

유용한 지식 칼럼/역사&사건

인도 타지마할 뜻과 무굴제국 샤 자한 - 세계 7대 불가사의

키스 키스세븐 2017.05.27 14:42

공유하기 링크
필요하면 공유하세요 ^^
저작권법: 단,직접 복사 시에는 반드시 원문주소 표시 필수

[인도 타지마할 뜻과 무굴제국 샤 자한 - 세계 7대 불가사의]

세계 7대 불가사의에 속하는 인도 타지마할은 무굴제국 황제인 샤 자한이 아내를 위해 만든 것입니다. 타지마할의 뜻에서도 그 사랑이 묻어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세계적 예술품을 만들고 왕비에 대한 애정을 간직하려고 했지만 샤 자한 황제의 마지막은 불행했습니다. 다만, 오늘 날 타지마할은 인류의 문화유산이 되었지만 말입니다.  


[글의 순서]

1. 인도의 타지마할 뜻 : 마할의 왕관

2. 인도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

3. 타지마할, 세계 7대 불가사의인 이유






인도의 타지마할 뜻 : 마할의 왕관


인도 '타지마할'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무덤"으로 손꼽힙니다. 인도에서 번성했던 무굴제국은 제5대 '샤 자한'황제에 이르러서 최전성기를 맞이하였는데, 인도의 타지마할은 샤 자한이 사랑하는 왕비를 위해서 건설한 것입니다. 

샤 자한 황제가 그토록 사랑한 왕비는 '뭄타즈 마할'이었습니다. 타지마할의 뜻을 보면 왕비에 대한 사랑이 얼마나 애틋했는지 알 수 있습니다. 


사진: 인도 타지마할의 두 연인.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와 문타즈 마할이라고 불리운 바누 베굼. [인도의 타지마할 뜻 : 마할의 왕관](사진: 인도 타지마할의 두 연인.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와 문타즈 마할이라고 불리운 바누 베굼. [인도의 타지마할 뜻 : 마할의 왕관] / ⓒ Shakespeare's England)


샤 자한 황제에게는 5000명의 후궁과 부인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사랑해서 결혼한 사람은 뭄타즈 마할 뿐이었습니다. 뭄타즈 마할의 뜻은 '궁전의 꽃'이란 뜻인데 타지마할의 뜻과 연결해서 생각해 보면 연관성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사실 샤 자한의 정치 상의 적인 계모 '누르 자한'이 뭄타즈 마할의 이모였기 때문에 이 두 사람의 결혼은 불가능한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로미오와 줄리엣처럼 애틋한 사랑을 지킨 끝에 결국 결혼에 성공합니다. 이후 그들은 17년간의 행복한 결혼생활을 했습니다. 


사진: 로미오와 줄리엣같은 사랑의 전설이 있는 인도 타지마할. 뜻은 궁전(마할)의 왕관이라는 것을 의미하고 있다. [인도의 타지마할 뜻 : 마할의 왕관](사진: 로미오와 줄리엣같은 사랑의 전설이 있는 인도 타지마할. 뜻은 궁전(마할)의 왕관이라는 것을 의미하고 있다. [인도의 타지마할 뜻 : 마할의 왕관] / ⓒ MarcBW)


뭄타즈 마할로 불렸던 왕비 '바누 베굼'은 자식을 14명이나 낳았고, 심지어 전쟁터에도 함께 다닐 만큼 샤 자한과 애정이 두터웠습니다. 그런데, 뭄타즈 마할은 아기를 낳다가 39세의 나이로 갑작스럽게 사망하고 말았습니다. 

샤 자한 왕의 충격은 매우 컸습니다. 사후세계에서 다시 만나겠다고 했다는 얘기도 전해지고, 며칠 새 백발로 변했다는 얘기도 전해집니다. 실제로 샤 자한 황제는 2년간이나 상주가 되어 뭄타즈 마할의 죽음을 애도했다고 합니다. 


사진: 세계 7대 불가사의 타지마할 묘지. 왕과 왕비의 묘지는 지상에 가묘가 있고 지하에 진짜 관이 따로 있다. 고급 대리석으로 되어 있다. [인도의 타지마할 뜻 : 마할의 왕관](사진: 세계 7대 불가사의 타지마할 묘지. 왕과 왕비의 묘지는 지상에 가묘가 있고 지하에 진짜 관이 따로 있다. 고급 대리석으로 되어 있다. [인도의 타지마할 뜻 : 마할의 왕관] / ⓒ wikimedia.org)


샤 자한 왕은 왕비 뭄타즈 마할이 죽기 직전에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추모 궁전을 만들어 주겠다고 약속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는 22년간이나 투자되는 대공사를 시작하게 되었고, 그 건축물이 바로 인도의 타지마할입니다. 죽어서도 사랑하려는 남녀의 애정이 묻어 있는 건물인 것입니다. 

타지마할 뜻은 "마할의 왕관"이며, 흰두어로는 "ताज महल"라고 합니다. 샤 자한이 건너편에 '검은 타지마할'을 건설하려고 했었다는 일화도 있지만, 공식적으로 발견된 증거는 없습니다. 





인도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


인도의 대표적인 건축물 '타지마할'은 세계 7대 불가사의 중의 하나입니다. 흔히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무덤"이라고 비유되는데, 인도의 서울인 '뉴델리'의 남동쪽 도시 '아그라'에 여행을 가면 볼 수 있습니다. 

인도는 힌두교 국가지만, 이슬람 국가인 무굴제국의 수도였던 아그라는 이슬람 문화가 많은 곳입니다. 아그라의 성벽에서는 세계가 심판을 받고 멸망할 때 샤 자한 왕과 뭄타즈 마할 왕비가 부활할 것이라는 예언이 발견되었다고 합니다. 


사진: 인도 무굴제국의 제5대 황제 샤 자한은 1600년대의 왕이다. 왕비를 너무 사랑해서 타지마할의 뜻을 왕관이라고 표현했다. [인도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사진: 인도 무굴제국의 제5대 황제 샤 자한은 1600년대의 왕이다. 왕비를 너무 사랑해서 타지마할의 뜻을 왕관이라고 표현했다. [인도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 / ⓒ Payag)


인도 타지마할의 뜻과 함께 '무굴제국'과 '샤 자한' 황제에 대해 알아두면 이해가 쉽습니다. 무굴제국은 인도의 마지막 제국이었는데, 1500년대부터 1800년대까지 존재했습니다. 

최대 영토는 인도 중북부 대부분이었으며, 현재의 파키스탄과 아프가니스탄도 무굴제국의 일부였습니다. 초기에는 인도 북부 일부에 티무르 제국의 후예가 세웠는데, 티무르는 몽골 제국의 후예이므로 스스로 칭기즈칸의 혈통이라고 자부했었습니다. 


사진: 1500년대~1800년대의 무굴제국 최대영토 지도. 인도 북부에서 시작하여 파키스탄, 인도 남부까지 확장했다. [인도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사진: 1500년대~1800년대의 무굴제국 최대영토 지도. 인도 북부에서 시작하여 파키스탄, 인도 남부까지 확장했다. [인도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 / ⓒ www.kiss7.kr 편집)


힌두교를 지배하며 이슬람이 세운 무굴제국은 처음에는 잔인함으로 공포를 주는 종족이었습니다. 하지만 황제들은 아름다운 정원을 가꾸고 문학을 사랑하던 의외의 모습이 있었습니다. 

인도 무굴제국의 제5대 황제인 샤 자한 황제는 건축에 조예가 깊은 사람이었습니다. 그리고 타지마할의 뜻처럼 사랑하는 왕비를 위하여 약속했던 엄청난 건설작업을 시작했습니다. 최강의 전성기였지만 초호화 자재와 고급 인력을 대규모로 동원한 것은 나라의 번성을 흔드는 일이 되고 말았습니다. 


사진: 샤 자한은 세계의 왕으로 불렸으며, 왕비 뭄타즈 마할 뜻은 궁전의 꽃이고, 타지마할 뜻은 궁전의 왕관이다. [인도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사진: 샤 자한은 세계의 왕으로 불렸으며, 왕비 뭄타즈 마할 뜻은 궁전의 꽃이고, 타지마할 뜻은 궁전의 왕관이다. [인도 무굴제국의 샤 자한 황제] / ⓒ Vinger World)


샤 자한의 뜻은 "세계의 왕"이란 뜻이고 타지마할의 뜻은 마할의 왕관인 것처럼, 건설공사는 강력하고도 거대하게 추진되었습니다. 그러나 정사에 무관심한 샤 자한으로 인해 정치는 더 어지러워지고, 퍼부어지는 자금으로 국가는 휘청해졌습니다. 

마침내 그 아들인 '아우랑제브'는 반란을 일으켜 아버지 샤 자한을 탑에 가두어 버렸습니다. 아들에 의해 폐위당한 샤 자한은 죽을 때까지 갇혀 살아야 했습니다. 아우랑제브는 아버지의 장례식도 치러주지 않았지만, 뭄타즈 마할 곁에 안장할 수는 있게 해 주었습니다. 





타지마할, 세계 7대 불가사의인 이유


인도 타지마할이 너무나 아름다운 건축물이라는 것에는 누구도 다른 의견을 가지지 않을 것입니다. 그런데 왜 타지마할이 세계 7대 불가사의에 들어가는 것일까요? 

세계의 왕이라 불렸던 황제의 왕비를 위한 왕관이라는 것이 타지마할의 뜻이니, 샤 자한의 자부심도 높은 건축물입니다. 심지어 샤 자한은 타지마할 보다 더 아름다운 건축물을 짓지 못하도록 타지마할을 만들어낸 장인들의 손목을 잘랐다는 전설이 있을 정도입니다. 


사진: 인도 무굴제국의 수도였던 아그라에 있는 타지마할. 뜻처럼 화려한 왕관이 되지 못하고 샤 자한 왕은 불행하게 죽었다. [타지마할, 세계 7대 불가사의인 이유](사진: 인도 무굴제국의 수도였던 아그라에 있는 타지마할. 뜻처럼 화려한 왕관이 되지 못하고 샤 자한 왕은 불행하게 죽었다. [타지마할, 세계 7대 불가사의인 이유] / ⓒ AshishSharma, Aiwok)


타지마할이 세계 7대 불가사의인 이유는 그 아름다움 외에도 규모와 방식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폭 350m, 길이 580m의 크기를 가진 이 무덤은 무려 22년간이나 지어졌으며, 2만 명 이상의 인력이 동원되었습니다. 

또한 완벽하게 대칭을 이루는 수학적 완성도를 보였으며, 주변 경관과 어울리는 것까지 고려된 최고의 기획물이었습니다. 더불어 이슬람교와 힌두교 문화가 동시에 어우러지는 건축디자인의 특징도 남다른 점입니다. 


사진: 인도 타지마할을 지은 이유는 왕비의 죽음을 기리기 위한 것이다. 지상에서 관을 볼 수 있지만, 진짜 묘는 지하에 안장되어 있다. [타지마할, 세계 7대 불가사의인 이유](사진: 인도 타지마할을 지은 이유는 왕비의 죽음을 기리기 위한 것이다. 지상에서 관을 볼 수 있지만, 진짜 묘는 지하에 안장되어 있다. [타지마할, 세계 7대 불가사의인 이유] / ⓒ wikipedia.org)


오로지 왕비를 위한 사랑으로 지어진 타지마할은 페르시아, 이탈리아 등 세계 각지의 유명 기술자들을 모두 불러 모았으며, 아주 먼 곳에서 최상의 대리석을 운반해 왔고, 우즈베키스탄, 프랑스 등에서까지 진귀한 보석을 가져와서 치장했었습니다. 원근법을 이용해서 멀리서도 직선구조로 보이게 하였고, 지진이 일어나도 13000톤을 지탱하며 관이 있는 쪽으로는 무너지지 않도록 설계되었습니다. 그야말로 기하학의 정석을 구현한 건축물인 것입니다. 

[저작권법 표시] 이 글의 원본: 키스세븐(www.kiss7.kr)


사진: 아름다운 정제미, 수학적인 좌우 대칭, 섬세한 조각, 주변과의 어울림 등 인도 타지마할은 세계적인 문화유산이다. [타지마할, 세계 7대 불가사의인 이유](사진: 아름다운 정제미, 수학적인 좌우 대칭, 섬세한 조각, 주변과의 어울림 등 인도 타지마할은 세계적인 문화유산이다. [타지마할, 세계 7대 불가사의인 이유] / ⓒ freegreatpicture.com)


샤 자한 황제의 왕비는 뭄타즈 마할로 불렸고 그 뜻은 궁전의 장미입니다. 그리고 인도 타지마할의 뜻은 마할의 왕관이라고 합니다. 즉 '마할'은 힌두어로 "궁전"을 의미하므로 타지마할의 뜻은 "궁전의 왕관"이 됩니다. 이렇게 봤을 때, 샤 자한은 왕비인 바누 베굼을 왕국 그 자체로 생각했었나 봅니다. 

황제이기 보다 한 남자로 영원히 사랑하려던 샤 자한의 욕심은 세계 7대 불가사의의 건축물을 남기고 불행 속으로 사라졌습니다. 국가도 잘 되고 사랑의 끝도 행복했다면 더 좋았겠지만 현실은 그렇지 못했으니, 고려 말 공민왕의 일화도 떠오르는 타지마할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