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키스세븐

신과함께 죄와벌 - 신과 함께 1편, 줄거리와 결말 본문

감성공간

신과함께 죄와벌 - 신과 함께 1편, 줄거리와 결말

키스 키스세븐 2018.09.26 20:57

공유하기 링크
필요하면 공유하세요 ^^
저작권법: 단,직접 복사 시에는 반드시 원문주소 표시 필수

[신과함께 죄와벌 - 신과 함께 1편, 줄거리와 결말]

영화 신과함께 죄와벌은 웹툰을 원작으로 하고 있지만 내용이 꽤 다릅니다. 신과함께 1편은 웹툰 내용 중 지옥편이 신과함께의 줄거리입니다. 신과함께 2편 인과 연은 1편의 죄에 대한 주제 대신 인연에 대한 주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결과적으로 신과함께 결말은 해피엔딩이지만 가슴 뭉클한 부모의 사랑도 느끼게 해주는 줄거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스포일러 글임)




신과함께 줄거리의 시작

'불설수생경'에는 인간이 죽은 후 49일 동안까지의 지옥을 돌며 죄를 심판받고, 무사히 통과하면 환생한다는 얘기가 있습니다. 영화 신과함께의 줄거리는 나태지옥, 불의지옥, 폭력지옥, 살인지옥, 배신지옥, 거짓지옥, 천륜지옥을 저승사자와 함께 통과하는 "귀인" 김자홍과 그 가족의 사연이 나옵니다. 신과함께 1편은 김자홍 가족의 일화가 하나씩 밝혀지며 전개되는 형식입니다.

사진: 영화 신과 함께 1편 죄와 벌 포스터(영화 신과 함께 1편 죄와 벌 포스터 [신과함께 죄와벌,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 ⓒ 김용화)


신과함께 1편의 줄거리는 소방관 '김자홍'이 어린이를 구하다가 떨어져 죽는 장면에서 시작합니다. 그리고 저승사자들이 그의 영혼을 인도합니다. 저승사자들은 1000년 동안 49명의 귀인을 환생시키면 자신들도 환생할 수 있는 기회를 받게 됩니다. 대장 '강림도령'과 죄명을 스캔하는 '이덕춘', 호위무사 '해원맥'이 그들입니다.

사진: 신과 함께 죄와 벌의 등장인물들(신과 함께 죄와 벌의 등장인물들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신과함께 죄와벌] / ⓒ 주호민)


김자홍은 희생해서 죽은 후 19년 만에 나타난 귀인 대접을 받으며 저승길로 향합니다. 그리고 살인지옥에서 재판을 받게 됩니다. 그러나 당연히 무사통과할 줄 알았던 그에게 난관이 생겼습니다. 생전에 동료 소방관의 죽음을 구하지 못한 것입니다. 하지만 더 많은 생명을 살리다가 벌어진 일이므로 무죄로 통과합니다.

사진: 강림도령, 이덕춘, 해원맥이 저승사자다.(강림도령, 이덕춘, 해원맥이 저승사자다. [신과함께 죄와벌,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 ⓒ 리얼라이즈 픽쳐스)


그다음은 나태지옥입니다. 엉망으로 생활한 자를 벌하는 곳인데, 돈을 벌 수 있다면 무슨 일이든 하며 이중삼중으로 아르바이트까지 했던 과거가 드러납니다. 이때, 벙어리 어머니와 고시공부 중인 동생의 생활비를 위했던 것이 밝혀지며 귀인 중의 귀인으로 인정받고 역시 통과합니다. 이것은 신과함께 줄거리 중에 김자홍의 사생활이 관객에게 전달되는 과정입니다.



영화 신과함께 죄와 벌 줄거리

신과함께 죄와벌은 중간에 반전이 일어납니다. 갑자기 저승세계가 이상하게 변하며 악귀들이 나타나서 공격을 하는 것입니다. 이상하게 여긴 강림도령이 이승으로 갑니다. 거기에서 김자홍의 동생 김수홍이 죽어서 원귀가 된 것을 발견합니다. 김수홍은 착한 사람이었지만, 억울하게 의문사를 당하며 이승과 저승이 엉망이 되는 원인이 되었습니다.

사진: 저승문앞에서 귀인 김자홍을 소개하고 있다.(저승문앞에서 귀인 김자홍을 소개하고 있다.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신과함께 죄와벌] / ⓒ 김용화)


그동안 해원 맥과 이덕춘은 김자홍을 데리고 거짓 지옥으로 갔습니다. 저승의 법관들은 어떻게 해서든 귀인을 지옥으로 보내려고 합니다. 귀인일수록 성과평가가 높아지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오히려 김자홍의 숨은 선행이 밝혀지며 무죄가 됩니다. 그리고 이승에 갔던 강림은 아무 일이 없었다고 거짓말로 안심시켜 줍니다.

사진: 뒤쪽의 군복을 입은 사람이 김자홍의 동생이며 원귀가 된 김수홍이다.(뒤쪽의 군복을 입은 사람이 김자홍의 동생이며 원귀가 된 김수홍이다. [신과함께 죄와벌,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 ⓒ 주호민)


신과함께 죄와벌 줄거리의 다름 단계는 불의 지옥이지만, 불의를 저지르는 행위가 없어서 그냥 넘어갑니다. 그동안 강림도령은 이승에 가서 동생 김수홍의 죽음의 원인을 알아냅니다. 우발적 총기사고가 나자 그의 상관이 승진에 지장이 있을까 봐 생매장을 해버렸던 것입니다. 그사이 강림의 저냉에서 아버지가 비슷한 일을 당했던 장면도 나옵니다.

사진: 영화의 볼거리이며 단점으로도 지적된 CG. 중국식이라는 평이 있었다.(영화의 볼거리이며 단점으로도 지적된 CG. 중국식이라는 평이 있었다.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신과함께 죄와벌] / ⓒ 리얼라이즈 픽쳐스)


배신 지옥에서는 별 일 없이 통과되지만, 지옥을 이동해 가면서 아직도 악귀들이 나타나자 의아해합니다. 이승에 김자홍과 관련된 원귀가 없다면 이제 악귀가 나타나서는 안 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때 이승에서 강림은 김수홍 사건을 완전히 파악하고, 상관이 뉘우침도 없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다만 김수홍을 따랐던 후임병만 자신의 총기사고 때문에 김수홍이 죽었으니 괴로워합니다.



신과함께 1편 결말

이제 신과함께 줄거리는 폭력 지옥으로 옮겨졌습니다. 어릴 적에 영양실조에 걸린 동생을 때린 이요로 김자홍은 처벌을 받을 위기에 몰립니다. 신과함께 죄와벌은 등장인물의 사연을 모두 밝히지 않고 하나 씩 벗겨가는 방식으로 전개됩니다. 김자홍은 유죄에 처해지지만, 다음 지옥에서 합산 처벌을 해 달라는 요청에 일단 위기를 모면합니다.

사진: 현란한 현대의 결투 장면을 담은 CG장면.(현란한 현대의 결투 장면을 담은 CG장면. [신과함께 죄와벌,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 ⓒ 덱스터 스튜디오)


차사들에게 합산 처벌은 모험입니다. 다음 지옥에서도 유죄가 되면 타사들도 박탈의 위기에 빠지지지만 강림도령은 모험을 택했습니다. 그 사이 지옥은 지진 등으로 점점 더 어지러워 갑니다. 그리고 김자홍이 15년 간 한번 도 집에 가지 않으며 돈을 벌었던 사연이 나옵니다. 불치병의 어머니를 죽이려고 하다가 동생을 패게 되었고, 그 죄책감으로 가출해서 고생을 선택했던 것입니다.

사진: 주연을 맡은 차태현. 그러나 4명의 비중이 모두 같았다.(주연을 맡은 차태현. 그러나 4명의 비중이 모두 같았다.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신과함께 죄와벌] / ⓒ 롯데엔터테인먼트)


한편 이승에서는 강림도령의 노력으로 김수홍이 마음을 돌리고 저승으로 가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부대를 지나던 중 상관이 어머니를 폭행하는 것을 목격하고는 분노에 떨며 다시 원귀가 됩니다. 거대한 폭풍으로 부대를 난장판으로 만들지만 해원맥이 나타나서 간신히 제압합니다. 이제 김수홍은 순순히 저승으로 가야 했습니다. 김수홍이 사라지면 김자홍도 환생을 하기 전에 어머니 꿈에 현몽할 수 있습니다.

사진: 차태현과 이덕춘역으로 화제를 모았던 김향기(차태현과 이덕춘역으로 화제를 모았던 김향기 [신과함께 죄와벌,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 ⓒ 김용화)


신과함께 줄거리는 마지막인 천륜 지옥으로 바뀌었습니다. 김자홍은 어머니를 죽이려던 과거에 어머니가 사실은 깨어 있었음을 알게 됩니다. 어머니는 아들에게 짐이 되지 않으려고 했던 것입니다. 신과함께 죄와 벌은 코믹한 앞부분과 달리 뭉클한 감동을 만들어 냅니다. 재판은 의외의 판결이 납니다. 어머니가 이미 용서했으므로 "진정한 용서를 받은 죄는 다시 묻지 않는다"는 규정이 적용된 것입니다. 

[저작권법 표시] 이 글의 원본: 키스세븐(www.kiss7.kr)

사진: 원작 웹툰의 변호사역을 대신한 강림도령 하정우(원작 웹툰의 변호사역을 대신한 강림도령 하정우 [신과 함께 1편, 줄거리, 신과함께 죄와벌] / ⓒ 롯데엔터테인먼트)


마지막으로 김자홍은 환생의 기회를 가지고 어머니 꿈에 환몽 하여 재회를 하게 됩니다. 그런데 뜻밖에도 김수홍도 귀인이었음이 드러나며 차사들은 당황해합니다. 마지막 장면에서 차사들이 염라대왕을 만나러 가면서, 신과함께 죄와벌의 마지막 장면은 염라대왕 호위병들과의 치열한 전투씬으로 막을 내립니다.​



아래로 더 내려 가 보세요!

혹시 읽을만한 것이 또 있을지도 모르잖아요? ^^

Tag
, , , , , , , , , , , , , , , , , , , , , , ,
공유하기 링크
필요하면 공유하세요 ^^
저작권법: 단,직접 복사 시에는 반드시 원문주소 표시 필수
0 Comments
댓글쓰기 폼